뉴스 > 사회

태풍 `솔릭` 영향권…제주공항 오후 5시 이후 전편 결항

기사입력 2018-08-22 15:00 l 최종수정 2018-08-22 15: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기접수 마감" [사진출처 = 연합뉴스]
↑ "대기접수 마감" [사진출처 = 연합뉴스]
제주

공항이 제19호 태풍 '솔릭' 영향으로 22일 오후 5시께 이후부터 전편 모두 결항될 예정이다.
항공사 등에 따르면 결항 예상 편수는 출·도착 최소 136편으로 추산된다.
제주공항은 정오를 기해 태풍경보가 내려졌다. 바람은 남동풍이 초속 15m 이상 불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에 미안한 마음" 사과
  • 북 사과에도 남는 의문들 '월북 vs 실족'
  • 말다툼하던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남성…60대 남성 숨져
  • "걱정돼서"…길가 만취 여성 데려가 성폭행한 의사
  • 해외 언론, '김정은 사과' 긴급보도…"북 지도자 사과 극히 이례적"
  • 백신 접종일정 촉박…"신성약품이 계속 조달 맡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