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비 줄줄 새는 무궁화호 열차…승객 항의 소동

기사입력 2018-08-26 14:14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무궁화호 열차의 천장에서 비가 새 승객들이 항의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26일 오전 7시 48분 부산발 서울행 무궁화호 열차 1208호는 5호차, 6호차, 7호차, 5∼6호차 사이 등 천장 곳곳에서 비가 샜다.
당시 일부 승객들이 "정비가 불량해 비가 새는 것이 아니냐"며 항의했지만 역무원은 이에 대해 자세한 설명 없이 "자리를 옮겨 앉으라"고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승객 박모씨는 "주택 처마에서 비가 흘러내리듯이 무궁화호 열차 천장에서 비가 떨어졌다"면서 "경북 경산역에서 역무원에게 이 사실을 알렸지만 구미까지 별다른 조치

가 없었다"고 말했다.
최성미 코레일 언론기획부장은 "열차 천장에서 비가 샜다는 것은 처음 듣는 일"이라며 "상황을 파악해보겠다"고 말했다.
이후 코레일은 공식 해명자료를 통해 "이물질로 배수관로가 막히고 냉방기 응결수가 흘러나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문혜령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