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태풍 `콩레이` 영향권…정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기사입력 2018-10-05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정부가 태풍 '콩레이'의 북상에 따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했다.
정부는 5일 오전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상황점검회의 열고 본부 가동을 결정했다.
전날 행정안전부는 태풍위기경보 '주의' 단계를 발령하고 비상체제에 들어간 상태다.
정부는 콩레이가 2016년 10월 당시 큰 피해를 냈던 태풍 '차바'와 이동 경로가 유사한 점에 주목해 태풍이 지나갈 것으로 예상되는 지방자치단체에 대비 태세 강화를 지시했다.
기상청에 따

르면 콩레이는 이날 오전 9시 일본 오키나와 북서쪽 27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25km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하고 있다.
기상청은 콩레이가 토요일인 6일 오전 6시 경 제주도 성산, 정오 쯤 부산 부근을 지나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오현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왜 박원순 사건 침묵하느냐" 비판에…임은정·서지현 답했다
  • 미국에서도 흑사병 출현…'야생 다람쥐' 양성반응 확인
  • "전 세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 4달 새 40배 증가"
  • 배현진, 굴착공사 정보공개 의무화…도로법 개정안 대표 발의
  • 강화도서도 '수돗물 유충' 신고…인천 서구 외 지역도 피해 호소
  • 파미셀, 미국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 호재에 급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