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해양경찰청 인천으로 `컴백`…인명구조선 전시물 눈길

기사입력 2018-11-25 15: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해양경찰청 본청이 정부 세종청사로 이전한 지 2년 3개월 만에 '고향'인 인천 송도청사로 복귀했다.
복귀와 함께 본청 4층 야외공간에 설치된 인명구조선 전시물이 눈길을 끌고 있다.
25일 해양경찰청에 따르면 이 전시물은 해경 본청의 인천 복귀를 기념하고 국민의 생명을 최우선으로 지키겠다는 해경의 의지를 표현하기 위해 제작됐다.
이 전시물은 20t급 폐선을 활용한 것으로, 광고전문가 이제석씨가 기획과 제작을 맡은 것

으로 알려졌다.
해경청은 2014년 세월호 참사 이후 조직 해체와 함께 국민안전처 산하 기관으로 재편된 뒤 2016년 8월 세종으로 이전했다.
그러나 해상치안기관은 해양도시에 자리 잡아야 한다는 논리가 힘을 얻으며 이달 24일 다시 인천 송도로 돌아왔다.
[디지털뉴스국 오현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박진, 탁월한 능력 가져"…비속어 논란엔 '침묵'
  • 대한항공 여객기, 영국 공항에서 여객기와 접촉 사고…"다친 사람 없어"
  • 與 "어린이집부터 실내 마스크 미착용 검토…입국 후 PCR 폐지"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마약 투약 의혹’ 남태현·서민재, 소변·모발 국과수 의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