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어린이 차량 방치 사고 예방 `방석` 개발…아동 승·하차 상태 확인

기사입력 2018-12-19 14: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차량 내 아동 승·하차 상태를 스마트폰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돕는 방석이 등장했다.
한국생산기술연구원(생기원)은 19일 파트너기업과 함께 아동 승·하차 상태를 인지할 수 있는 방석 제조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방석에는 아동의 착석 여부를 감지할 수 있는 압력감지 센서가 내장돼 있다.
이 센서는 블루투스로 스마트폰과 자동 연결된다.
보호자가 스마트폰에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면 아이가 방석에 앉아있는지를 실시간으로 살필 수 있다.
아울러 아동을 차량에 홀로 남겨두고 보호자가 일정 거리 이상 떨어지면 스마트폰에서 경보가 울린다.
생기원 관계자는 "차량 안에서 어린이

가 잠시 방석에서 이탈하는 상황에는 스마트폰 '좌석 현황'에 비어 있는 걸 확인할 수 있다"며 "통학차량에 아동이 혼자남아 사고를 당하는 일 등을 막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개발사 측은 시제품 테스트를 거쳐 내년 초에 실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정소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30년 동안 정대협에 이용당해…김복동 할머니까지 이용"
  • [단독] 시민 폭행하고 소란 피운 현직 경찰관
  • "인기색상 품절" 스타벅스 가방 '리셀링' 극성
  • "마스크 안 쓰면 택시, 버스 승차거부 허용"
  • 민주 "수사 후 입장 결정" 윤미향은 '침묵'
  • 문 대통령 "전시 재정 필요…3차 추경안 처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