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중동 다녀온 메르스 의심환자…'음성' 판정

기사입력 2018-12-24 06:54 l 최종수정 2018-12-24 07: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북 익산에서 메르스 의심환자로 분류됐던 60대 부부가 음성으로 최종 판정됐습니다.
이 부부는 아랍에미리트와 터키 여행을 마치고 귀국한 뒤 발열과 기침 등의 증세가 나타나 의료기관을 찾았지만, A형 독감이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화제 뉴스
  • "핵폭발 같았다"…레바논 대형참사 사망 78명·부상 4천명
  • [속보] 소양강댐 제한수위 초과…오후 3시 3년만에 수문 개방
  • 민주당 지도부, 윤석열 '독재 배격' 발언에 "이제 물러나야"
  • 김종인, 박원순·오거돈에 "인생 위선적으로 살았다고 본다"
  • 진중권 "이낙연도 별수 없네…친문 눈도장 위한 립서비스"
  • 민주, 전대 흥행 저조에 '비상'…김부겸 아내 "친오빠 때문에" 하소연,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