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시 공무원노조, 오늘 오 시장 인권위 제소

기사입력 2008-09-29 00:30 l 최종수정 2008-09-29 08:06

서울시청 공무원노조는 퇴출대상 공무원을 교육하는 서울시의 '현장시정지원단' 제도가 인권을 침해하는 결과를 낳고 있다며 오세훈 시장을 국가인권위원회에 제소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전국공무원노조와 전국민주공무원노조 서울시청 지부는 현장시정지원단에 배속된 직원 2명이 무리한 국토순례 등으로 4∼8주 입원치료를 받았고, 교육생 1명은 지난 8월 사망에 이르렀다며 이들 사례를 인권침해 행위로 규정했습니다.
이들 단체는 오늘(29일) 서울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한 뒤 오 시장을 국가인권위에 정식으로 제소할 방침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