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농식품부, 돼지 일시이동중지명령 48시간 연장

기사입력 2019-09-26 09:23


한산한 축산물 가공업체 [사진출처 = 연합뉴스]
↑ 한산한 축산물 가공업체 [사진출처 = 연합뉴스]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경기도 북부와 인천 강화군을 중심으로 확산하는 가운데 24일 정오에 전국에 발령됐던 돼지 일시이동중지명령이 48시간 연장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26일 "오늘 정오까지 발령 중인 전국 일시이동중지명령 기간을 48시간 연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프리카돼지열병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르면 국내 발병 시 내려지는 일시이동중지명령은 상황에

따라 한차례 연장할 수 있게 돼 있다.
정부가 이틀 전 내린 이동중지명령의 해제 시점인 26일 정오에 임박해 연장하는 것은 전날 3건의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사례가 속출하고, 이 가운데 강화군 불은면 돼지농장이 양성으로 확진되는 상황을 고려한 것으로 풀이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