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주지방법원 신청사 준공식…"좋은 재판 꿈 실현할 것"

기사입력 2019-12-16 15:21 l 최종수정 2019-12-23 16: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주지방법원 신청사 준공식이 오늘(16일) 법원 청사에서 열렸습니다.

이날 준공식에는 김명수 대법원장과 한승 전주지방법원장,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 민주평화당 조배숙·김광수 의원, 지역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습니다.

행사는 국민 의례, 축사, 준공식, 현판 제막식 등 순으로 진행됐습니다.

김 대법원장은 이 자리에서 "전주지방법원은 '도민의 법원'이라는 위상에 걸맞은 기반을 갖추게 됐다"며 "무엇보다 법정과 조정실을 대폭 확충해 '좋은 재판'이라는 꿈을 실현하고자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국민은 자신의 억울함도 이곳에서 해소되길 기대할 것"이라며 "공정함과 강직함을 유지하면서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에 대한 관대함과 융통성을 잃지 않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한 전주지방법원원장도 "43년 만에 덕진동 구청사 시대를 마감하고 이제 만성동 신청사에서 새로운 역사를 시작한다"며 "신청사는 시민의 법원을 지향한다. 작은 목소리도 귀

기울여 듣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전주지방법원은 지난 2일부터 만성동 신청사에서 공식 업무를 시작했습니다.

신청사는 대지 면적 3만2천982㎡, 연면적 3만8천934㎡, 지하 1층·지상 11층 규모입니다.

1층에는 직장 어린이집과 집행관실, 종합민원실 등이, 2∼5층에는 형사 법정·민사법정과 조정실 등이 들어섰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유승민 "국힘 정강정책에 '기본소득'…이재명 비판하려면 개정해야"
  • [속보] 화성 제약회사 공장서 폭발로 화재…작업자 3명 고립
  • 검찰, '허리디스크' 정경심 형집행정지 다음달 4일 재심사
  • 이제 4살인데…대소변 못 가려서 학대 사망케 한 엄마, 징역 7년
  • '계곡살인' 이은해·조현수 무기징역 구형…눈물 흘리며 "억울하다"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