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민아 기상캐스터, 발열 증세로 아침뉴스 결방

기사입력 2020-02-24 09:43 l 최종수정 2020-02-24 10:17

JTBC 아침 뉴스 프로그램 '아침&(앤)'이 김민아 기상캐스터의 발열 증세로 24일 결방했습니다.

JTBC 관계자는 이날 "김민아 기상캐스터가 전날 발열 증세를 보여서 자가 격리된 상태"라며 "만에 하나 있을지 모르는 사태에 대비해 '아침&' 뉴스팀 전체가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고 설명했습니다.
김민아 기상캐스터 겸 아나운서 /사진= SNS
↑ 김민아 기상캐스터 겸 아나운서 /사진= SNS

이어 "방송사 특성상 내외부에 활동 및 접촉 범위가 넓어 피해를 막기 위한 부득이한 조치다. 앞으로도 JTBC는 예방을 위해 적극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김 캐스터의 확진 여부는 이날 오후쯤 나올 예정입니다.

김 캐스터는 전날 '2020 우리은

행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 현장에서 미열 증세를 보여 조기 퇴근했습니다.

김 캐스터는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걱정할 만한 증상은 아니었고 가능성도 낮지만, 자의로 판단하면 안 된다는 생각으로 즉시 현장을 떠났다"며 "최선의 선택이었고 지침대로 행동했다. 불안감을 느끼신 분들께 죄송하다"고 말했습니다.

[MBN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