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오늘 서울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 확인…누계 최소 764명

기사입력 2020-05-23 14: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3일 서울 관악구와 강북구에서 코로나19 신규환자가 발생한 것으로 집계됨에 따라 서울 발생 확진자 누계가 최소 764명으로 늘었다.
관악구 56번 확진자는 신원동에 사는 26세 남성이며, 이태원 클럽발 다차 감염자다.
그는 택시기사인 인천 미추홀구 24번 확진자(19일 확진)와 이달 9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앞서 미추홀구 24번 환자는 아들인 21번 환자(19일 확진)와 함께 이달 6일 저녁에 미추홀구 비전프라자 2층에 있는 탑코인노래방에 갔다.
이 노래방은 학원 강사로부터 감염된 미추홀구 17번 환자 등이 방문한 후 연쇄·파생 감염 사례가 여럿 나온 곳이다.
강북구에서는 전날 오후 미국으로부터 입국해 검사를

받았던 인수동 거주 48세 남성이 관내 10번 환자로 확진돼 서울의료원으로 이송됐다.
관악구 56번과 강북구 10번은 서울시가 23일 오전 10시 기준 집계치로 발표한 서울 발생 확진자 누계 762명에 포함되어 있지 않은 신규 환자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천 개척교회발 감염 증가…수도권 대유행 우려
  • 김종인-이해찬 오늘 회동에 과거 인연 '조명'
  • '김부겸 출마를 정세균이 돕는다?'…이낙연 대세론 뒤집을까
  • 초·중·고 178만명 오늘부터 추가 등교…학부모 불안
  • 한밤중 호텔 주차장 화재…2백여 명 긴급대피
  • [단독] 자가격리자에 '내일 출근자 모집' 문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