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내일부터 편의점서 비말차단 마스크 산다…"구매제한 없어"

기사입력 2020-06-30 09:38 l 최종수정 2020-07-07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편의점들이 다음 달 1일부터 비말(침방울) 차단용 마스크 판매를 일제히 개시합니다.

CU는 다음 달 1일부터 전국 1만 4천개 점포에서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판매한다고 오늘(30일) 밝혔습니다.

판매 마스크는 3중 구조 MB 필터를 사용한 국내산 마스크로, 식품의약품안전처 인증을 받았습니다.

1세트 5개입으로 판매되며 장당 가격은 600원입니다. 편의점 판매인만큼 1인당 구매제한은 없습니다.

CU는 매주 평균 3회 물량을 발주해 한 주 약 50만장의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판매할 계획입니다.

세븐일레븐도 다음 달 1일부터 전 점포에서 하루 평균 5만장의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판매합니다.

세븐일레븐 마스크도 식약처 승인을 받은 정식 의약외품으로, 5개입 장당 600원에 판매됩니다. 역시 1인당 구매제한은 없습니다.

세븐일레븐은 마스크 세트가 지퍼백 형태여서 잔여 수량의 보관이 용이하고, 위생적인 사용이 가능하다고 전했습니다.

세븐일레븐은 이어 내달 3일쯤 다른 제조사의 비말 차단용 마스크와 소형 2종도 추가로 선보일 계획입니다.


이마트24도 같은 날부터 순차적으로 전국 매장에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풉니다.

이마트24는 다음 달 첫째 주에만 두 제조사에서 만든 100만장을 풀 계획이어서 물량은 가장 많습니다.

마스크는 제조사에 따라 5개입과 2개입으로 판매되는데 장당 가격은 각각 600원, 975원입니다.

앞서 지난 25일 편의점업계 최초로 비말 차단용 마스크 판매를 시작한 GS25는 내달 2일부터 GS25, GS더프레시, 랄라블라

등 GS리테일 1만5천개 매장으로 판매를 확대합니다.

판매물량은 매주 100만장 이상으로 장당 가격은 500~900원입니다.

편의점들은 여름을 맞아 일회용 마스크 판매도 대폭 늘렸습니다.

이마트24는 다음달 한달간 3중 필터 일회용 마스크 2종에 대해 원플러스원 행사를 합니다.

매주 200만장이 공급되며 개당 300원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솔송주 무형문화재는 가짜"…정여창 문중의 뒤늦은 폭로
  • [단독] 아이들 급식비인데…지역아동센터 정부보조금 집단 횡령 의혹
  • '대세론' 띄우는 이낙연…지원세력 살펴보니
  • 차 만지면 돈 주나요?…스쿨존서 유행하는 '민식이법 놀이'
  • [단독] 김종인, 당 윤리위도 손 본다…새 위원장에 '40대 변호사' 유력 검토
  • '팀 닥터' 경찰 조사 때 폭행 인정…검찰 본격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