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찰, 이춘재 연쇄살인사건 1년간 수사 마무리…2일 결과 발표

기사입력 2020-07-01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우리나라 강력범죄 사상 최악의 장기미제사건이던 이춘재 연쇄살인 사건을 재수사 중인 경찰이 장장 1년간의 수사를 마치고 결과를 발표한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오는 2일 오전 10시께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본관 5층 강당에서 이춘재 연쇄살인 사건에 대한 수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이춘재 연쇄살인 사건은 1986년 9월부터 1991년 4월까지 당시 경기도 화성군 태안읍 사무소 반경 3㎞ 내 4개 읍·면에서 10∼70대 여성 10명이 잇따라 살해당한 희대의 연쇄살인 사건이다.
이 사건은 지난해 7월 당시

사건 현장의 증거물에서 채취한 DNA가 처제 살해 혐의로 부산 교도소에 수감 중인 이춘재의 것과 일치하는 것으로 드러나면서 재수사가 시작됐다. 수사 결과 이춘재는 화성 일대에서 14명을 살해하고 9건의 성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확인됐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노영민 실장·수석 5명 전격 사의 표명 "종합적인 책임"
  • 이성윤 유임·조남관 대검 차장…친정권 인사 대거 중용
  • 의암댐 사고 남성 구사일생으로 춘성대교에서 구조
  • 금시금치·금애호박…긴 장마에 채소 가격 '폭등'
  • 전국 전공의 70% 집단 휴진·단체 행동…"의대 증원 반대"
  • 실종 경찰정 가평서 발견…흙탕물에 유속 빨라 수색 난항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