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1세대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사망…극단적 선택 추정

기사입력 2020-07-09 08:27 l 최종수정 2020-07-09 09: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 사진=매일경제
↑ 인터넷 방송 BJ 진워렌버핏 / 사진=매일경제

1세대 인터넷 방송 BJ 40살 진워렌버핏(본명 진현기)이 사망했습니다.

어제(8일) 부천 원미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10분께 한 주민이 부천시 중동 한 아파트 단지 보도블록에서 진 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진워렌버핏은 발견 당시 이미 숨진 상태였습니다.

경찰은 진워렌버핏이 자택이 아닌 인근 아파트 20층에 올라가 투신하는 모습이 포착된 CC(폐쇄회로)TV의 화면 등을 증거로 진워렌버핏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자세한 경위 등은 조사 중입니다.

이날 진워렌버핏의 지인인 BJ 양주산반달곰은 시신이 유족에 인도됐다는 경찰 측의 안내 문자와 함께 유언이 담긴 메시지를 공개했습니다.

진워렌버핏은 "저를 믿어주고 응원해주신 팬 여러분 감사하다"며 "제 삶은 여기까지 같다. 죽는 게 두렵고 무섭지만, 마음이 편안해지고 싶다. 저를 믿고 응원해주신 가족과 누나들 형님들 팬들에게는 죄송하다. 미안하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꼭 뉴스커뮤니티 A를 법의 심판을 받게 해달라. A 때문에 피해당한 내 팬들 또는 지인 누나들, 형님들의 분노와 억울함을 풀어주기 바란다. 제 억울한 원혼을 달래 달라"며 억울함을 호소하기도 했습니다.

진워렌버핏은 1세대 인터넷 방송인으로 2012년에는 스타 BJ 김이브를 스토킹한 혐의로 구속기소가 돼 실형을 선고받았으며, 여성 시청자 추행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습니다. 진워렌버핏은 A씨와 여러 차례 갈등을 빚어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최근 진워렌버핏은 자택에 마약이 배송됐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의 조사를 받았습니다. 진워렌버핏은 벌금형을 선고받았으며 이후 벌금을 후원받는

방송을 진행했습니다. 한 여성 시청자 B씨가 벌금 후원을 약속한 뒤 진워렌버핏에게 연락처를 알려줬지만 진워렌버핏은 B씨에게 영상통화를 걸어 음란행위를 했고, 이 사실을 접한 A씨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사건을 폭로했습니다.

또 B씨로부터 성희롱 혐의로 고소당한 진워렌버핏은 징역형을 선고받은 뒤 지속해서 정신적 고통을 호소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산하기관 성폭력 발생…징계 미적대는 서울시
  • 출입통제 안양 하천 시신 발견…용인 골프장 매몰 6명 부상
  • 민주, 전월세전환율 확 낮춘다…신규계약에도 전월세상한제 제안
  • 고민정, 가짜 영상 유포에 "전혀 무관…고소할 예정"
  • 서울 한강대교 홍수주의보…한강 본류 9년 만에 홍수특보
  • 여권 "북한 무단 방류에 강한 유감"…대북지원은 승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