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주하의 7월 29일 '이 한 장의 사진'

김주하 기자l기사입력 2020-07-29 20:27 l 최종수정 2020-07-29 2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MBN이 선정한 '이 한 장의 사진'입니다.

'음대 B교수, 음대 C교수, 서어서문학과 A교수, 수의대 H교수….'
다양한 알파벳 글자가 든 현수막을 들고 우비를 입은 학생들이 시위를 하고 있습니다.

제자에게 성폭력을 저지른 이들을 나타내고 있는건데, 이를 방관하는 학교에 항의하는 겁니다.

대체 몇 번째 알파벳까지 나와야 이런 성추행 사건들이 사라지게 될까요.


화제 뉴스
  • 쑥대밭 됐는데 또 철원에 물 폭탄…집기 옮기며 발만 동동
  • 수도권 내 교회 소모임 감염 확산…일본에선 변종 코로나19 유행
  • 섬진강 마을은 진흙 범벅…산사태로 부부 사망
  • 다리 밑까지 차오른 대동강…개성에 쌀·특별생활비 전달
  • 조국 "검찰, 대통령 탄핵 밑자락 깔아" 주장 논란
  • 광주 평동산단 침수…유골함도 잠겨 유족들 '항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