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신규 확진 103명' 코로나 19 확산세 속 광복절 집회 강행

기사입력 2020-08-14 13:00 l 최종수정 2020-08-21 13: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수도권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찮은 가운데 광복절인 내일(15일) 서울 도심에서 대규모 집회들이 강행될 것으로 예상돼 서울시와 경찰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습니다.

오늘(14일) 서울시와 경찰에 따르면 광복절 당일 서울 시내 집회를 예고한 단체는 모두 26곳, 신고한 참가 인원은 22만여명으로 전해졌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와 경찰 등이 잇따라 집회 자제를 요청하고, 전날 서울시는 집회금지 행정명령까지 발동했으나 대부분의 집회 주최 단체들은 강행 의사를 굽히지 않고 있습니다.

전광훈 목사가 이끄는 사랑제일교회 등 보수·개신교 단체들은 서울시 집회금지명령이 나온 뒤로도 유튜브를 통해 전국 각지에서 상경하는 대절 버스 편을 공지하는 등 광복절 집회 참가를 독려하고 있습니다.

전 목사는 전날 한 보수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확인해보니 이번 광복절 집회 지방 대절 버스가 지난해 10월 3일 상경집회 때보다 훨씬 많았다"며 "수도권은 버스를 탈 필요도 없으니 수가 더 많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해 개천절 자유한국당(현 미래통합당)과 전 목사 등이 주최한 서울 도심 집회 참가자들은 광화문광장과 시청광장, 세종대로를 가득 메웠습니다. 당시 주최 측이 추산한 참가 인원은 100만명입니다.

전 목사는 서울시가 집회 자제를 요청한 것에 대해 "4·19와 5·16, 6·29(6월항쟁)를 허가받아서 한 것인가"라며 "준비는 모두 끝났다"고 말했습니다.

이 때문에 경찰은 전 목사 측과 자유연대의 내일(15일) 광복절 집회 참가인원이 애초 신고한 2천명을 훌쩍 뛰어넘는 수만명이 될 가능성도 있다고 전망합니다.

여기에 더해 보수단체 국가비상대책국민위원회는 서초구 서울중앙지검 인근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에 반발하는 우리공화당 등은 중구 남대문시장·을지로·퇴계로 등에서 집회를 예고한 상황입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등 진보단체들도 광복절 종로구 안국역 근처에서 예정대로 집회를 진행합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다시 빠른 확산세를 보이면서 오늘(14일)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103명을 기록했습니다. 지역감염 확산으로 인한 일일 100명대 신규 확진은 지난 4월 초 이후 처음 있는 일입니다.

서울시와 경찰은 이번 상경집회가 감염병 전국 확산의 촉매제가 되지 않을지 우려하고 있습니다.

서울지방경찰청 관계자는 "전국에서 신도들이 버스 전세까지 해서 올라온다고 해 사랑제일교회 등의 집회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며 "이곳에서 집회를 취소하면 다른 단체들도 차례로 취소가 가능할 것 같은데 강행 입장이라 고민이 많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오늘 다시 집회 자제를 요청하는 공문을 모든 단체에 보낼 예정입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에 나온 참가자들은 서울시와 방역당국에서 채증(촬영)을 하고 방역수칙 준수 여부 등을 판단해 고발할 예정"이라며 "현장에서 공무원에게 폭력을 행사하면 즉시 체포해 처벌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이어 "집회가 공공에 위험성을 야기하는 불법집회로 변질했다고 판단되면 강제해산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조상님 일찍 왔어요"…귀성 자제 요청에 이른 성묘 행렬
  • [종합뉴스 단신] 이재명, 지역화폐 단점 지적한 윤희숙에 "공개 토론하자"
  • 평택 폐기물재활용시설 화재로 2명 사망…주말 전국 화재 잇따라
  • 추미애 보좌관 "휴가 대리 신청" 진술…민원실 통화 기록은 '없어'
  • [뉴스추적] 김홍걸 제명 '일파만파'…이낙연 '당 기강잡기?'
  • 재감염 의심사례 조사…거리두기 2단계 연장 여부 내일 결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