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캐리비안베이 다녀간 중학생 코로나19 확진…임시휴장·환불조치

기사입력 2020-08-19 12:02 l 최종수정 2020-08-26 12: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에버랜드는 오늘(19일) 캐리비안 베이 방문객 중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아 임시휴장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캐리비안 베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에버랜드는 오늘 오전 홈페이지에 게시한 공지문을 통해 "지난 18일 캐리비안 베이를 다녀간 고객이 보건당국 검사 결과 19일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을 전달받았다"면서 "캐리비안 베이 방문 고객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즉시 임시휴장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에버랜드는 현재 캐리비안 베이 입장을 금지하고 이미 입장한 900여명은 안내 후 퇴장 및 환불조치를 하고 있습니다.

확진자는 어제(18일) 캐리비안 베이를 방문한 안양의 모 중학교 학생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이 학생의 신원이나 감염경로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이 학생은 오늘 오전 에버랜드에 자신의 확진 사실을 전화로 알려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에버랜드 관계자는 "그동안 캐리비안 베이 이용자에게 마스크를 나눠 주고 손 소독과 발열 체크 등 감염수칙을 지켜왔다"면서 "보건당국과 협조해 역학조사는 물론 캐리비안 베이 전 지역에 대한 강도 높은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이재명 "국힘이 대장동 공공개발 반대"…진중권 "100% 거짓말"
  • 싸이월드, 오픈 5시간 만에 전성기 기록 되찾았다
  • "KBS가 배우·아이돌 조롱 댓글 모은다" 공영방송 유튜브 채널 도마 위
  • "복부비만인 줄 알았는데"…배에서 발견한 7.7kg 악성종양
  • 전신에 흰 페인트칠 200명…황무지서 누드 촬영한 까닭은?
  • 아프리카서도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패러디 안무영상 화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