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청정 울릉'서 첫 확진 판정…조업 나온 제주어민

기사입력 2020-11-25 13:16 l 최종수정 2020-12-02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북 울릉 인근 바다에 조업하러 온 제주 어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오늘(25일) 울릉군에 따르면 제주 어민 A씨는 전날 울릉군 보건의료원에서 코로나19 검

사를 받고 이날 양성 반응이 확인됐습니다.

그는 제주에서 울릉 인근 바다에 조업하러 왔다가 기침 등 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여 어제(24일) 울릉도에 들어왔습니다.

군은 A씨 이동 과정에서 접촉한 주민을 파악해 검사하고 보건의료원 등을 소독했습니다.

울릉군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강남 유흥주점 덮치니 40여 명 '북적'…접대부·손님 무더기 검거
  • 정청래 "대한민국은 문재인 보유국…최고의 사령관"
  • 아스트라 vs 화이자­…내달 한국 첫 접종 백신은?
  • 학생 허벅지 만진 60대 여교수, 항소심서 감형
  • 러시아 관영 "러 전투기, 미 스텔스와 일대일 공중전 승리할 것"
  • 강원래, 인신 공격성 댓글에 결국 사과 "정치 해석 아쉬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