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호남에 또 폭설 '최고 12cm'…고속도로 곳곳서 '쾅쾅쾅'

강세훈 기자l기사입력 2021-01-18 19:18 l 최종수정 2021-01-18 20: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남부지방에 또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기상청이 예보했던 것보다 두 배가량 더 내렸습니다.
눈은 출근 시간대와 맞물려 도심 곳곳에서 차량 정체가 빚어졌고, 고속도로에서는 사고가 이어졌습니다.
강세훈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기자 】
광주 도심에 함박눈이 쏟아집니다.

어젯밤부터 오늘 오후까지 남부지방에 3~5cm의 눈이 내린다고 예보됐는데, 광주는 8cm의 적설량을 기록했습니다.

▶ 인터뷰 : 정금봉 / 택시운전사
- "예상치 않게 눈이 많이 내려서 자가용하고 택시하고 섞이다 보니까 도로 마비가 많이 됐죠."

▶ 스탠딩 : 강세훈 / 기자
- "보시는 것처럼 발목 윗부분까지 눈이 쌓여 있습니다. 전북지역도 오전에 최고 12cm가 넘는 눈이 내렸습니다."

▶ 인터뷰 : 기상청 관계자
- "남부지방 쪽으로 서풍이나 남서풍이 강하게 들어오면서 많은 눈이 내렸습니다."

눈길에 사고도 잇따랐습니다.

순천-완주 간 고속도로에서는 오수휴게소 부근 3개 지점에서 차량 10대가 잇따라 추돌했습니다.

이 때문에 전북 임실에서 남원까지 7km 구간이 정체돼 운전자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 인터뷰 : 김병규 / 전남 순천시
- "지금 아들 논산훈련소 가야 하는데 못 가고 2시간째 이러고 있어요. 차 기름은 떨어져 가는데…."

호남고속도로 백양사 부근에서는 오늘 새벽 5시 20분쯤 8톤 트럭이 눈길이 넘어져 2.5km 구간이 정체됐습니다.

충남 당진-대전 간 고속도로에서도 24톤 화물차가 넘어져 일대 통행이 3시간가량 정체를 빚었습니다.

MBN뉴스 강세훈입니다.

영상취재 : 조계홍, 최양규 기자
영상편집 : 이유진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기자 섬네일

강세훈 기자

보도국 사회2부이메일 보내기
  • 사회2부 강세훈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4차 재난지원금 19.5조 추경 확정…7월부터 손실보상
  • 서울시장 후보 속속 확정…김종인 "문재인 정권 심판"
  • 서울 주택에서 13명 집단 감염…신규 확진 356명
  • 사고난 화물차를 승용차 2대가 '쾅'…바다 투신 30대 구조
  • 세븐틴 민규 측 "장애 학우 학폭 없었다...활동은 일시 중단" [전문]
  • [픽뉴스] 김동성, 양육비 지급내역 단독 공개…노엘 폭행영상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