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LG, 설 앞두고 납품대금 조기 '쾌척'…"코로나로 어려운 협력사 위해"

기사입력 2021-01-31 13:57 l 최종수정 2021-02-07 14: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LG그룹은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협력사들을 돕기 위해 1조 2천500억 원 규모의 납품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오늘(31일) 밝혔습니다.

LG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협력사를 지원하기 위해 납품 대금 조기 지급을 결정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LG전자, LG디스플레이, LG화학, LG에너지솔루션 등 9개 계열사는 예정 지급일보다 1일에서 7일, 최장 12일까지 앞당겨 설 연휴 전에 대금을 지급합니다.

LG 계열사들은 1차 협력회사들이 사정이 더 어려운 2, 3차 협력 회사에도 납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할 수 있도록 권장할 방침입니다.

LG는 올해 1조원 규모의 금융 지원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입니다.

협력회사 대상 금리저감 혜택을 제공하는 상생협력 펀드와 계열사별로 무이자 직접 대출 등을 제공합니다.

더불어 LG 계열사들은 설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공동체와 이웃들을 돕기 위한 봉사 활동을 전개합니다.

LG디스플레이는 코로나19로 판로를 상실한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해 파주와 구미 사업장에서 지역 농산품을 판매하고, 임직원들이 구매한 수량만큼 회사에서 구매해 지역 취약계층에게 전

달하고 있습니다.

LG화학은 여수·나주공장 등 사업장별로 인근 사회복지시설에 명절 선물을 전달하고, 취약계층 가정에는 생필품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는 서울 지역 독거노인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김치와 생필품을 기부하고, LG헬로비전은 시각장애인과 지역 취약아동을 위해 식료품과 방역용품을 전달할 예정입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첫 언론 인터뷰 "북한 망하게 하려는 것 아냐…도발 강력 대처"
  • 윤 대통령, 타임지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지도자 부문 선정
  • [속보] 확진 2만 6,344명…화이자 "5세 미만 백신 효과 있어"
  • 방심위, 조민 격려한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법정제재 '주의'
  • 영국 원숭이두창 감염 37건 추가…누적 57건으로 늘어
  • 로또 1등 당첨자 "11억 받아 3억 동료에 줬다"…'깜짝' 사연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