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속보] 백신 이상반응 40건 추가 총 152건…"모두 경증"

기사입력 2021-03-01 14:39 l 최종수정 2021-03-08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셋째 날인 28일 하루 동안 40건의 이상반응 신고가 추가 접수됐습니다.

이상반응은 전부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나는 경증 사례로 확인됐습니다.

1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하루 이상반응을 신고한 사람은 40명으로, 모두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자였습니다.

이로써 26일 접종 개시 후 누적 이상반응은 152건으로 늘었으며, 이 가운데 아트라제네카 백신이 151건, 화이자 백신이 1건입니다.

전체 이상반응 신고 가운데 38도 이상의 발열(76%)이 가장 많았고 이어 근육통(25%), 두통(14%), 메스꺼움(11%), 오한(10%), 어지러움(9%), 두드러기(9%) 등의 순이었습니다. 모두 경증 사례였으며, 현재까지 중증 이상반응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방대본은 전했습니다.

정은경 방대본부장(질병관리청장) "접종 후 이상반응으로 의심되어 신고된 증상은 모두 정상적인 면역형성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증상으로, 대부분 3일 이내 특별한 처치 없이도 사라진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질병청은 새로운 백신의 도입에 따라 나타날 수 있는 이상반응에 대해 다양한 감시체계를 통해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예방접종 후 이상반응 의심사례를 진료한 의사는 법률에 따라 신고해야 하며, 접종자 중 문자 수신 동의자에 한해 문자발송 및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을 통해 신고하도록 안내하고 있습니다.

방대본은 또한 코로나19 백신별로 백신과 관련된 잠재적인 안전성 문제를

확인하기 위해 접종자 일부를 대상으로 문자발송을 통해 접종 당일부터 6주까지(2차접종 포함) 적극적인 모니터링을 추진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전날 하루 백신을 맞은 사람은 765명이며, 사흘간 누적 접종자는 2만1천177명입니다. 이 가운데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자는 2만613명, 화이자 백신 접종자는 564명입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명품지갑 훔쳐 당근마켓 올린 간 큰 도둑
  • [속보] 스가 "김정은 조건 없이 만날 준비돼있다"
  • [단독] 술집서 만난 동년배 남성에 속아 8억 뜯겨
  • "TBS, 김어준·주진우 등 10명과 구두 계약…관련법 위반"
  • "애들 두고 못간다" 죽은 새끼 지키는 어미개의 모성애
  • '5연타' 서예지, 광고계도 손절…"위약금만 수십억" [종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