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남 장성서 일가족 3명 숨진 채 발견…경부고속도로 4중 추돌

기사입력 2021-09-19 08:40 l 최종수정 2021-09-19 09: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전남 장성의 한 주택에서 노모와 아들 부부 등 일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부고속도로에선 버스가 승용차를 들이받으며 4중 추돌사고가 발생해 1명이 숨졌습니다.
사건·사고 소식, 강영호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 기자 】
어제(18일) 오전 전남 장성군의 한 단독주택에서 일가족 3명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74살 어머니와 55살 아들, 그리고 며느리입니다.

어머니는 안방에서, 아들은 다른 방에서, 며느리는 집 앞 승용차 안에서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대전에 사는 아들 부부는 어제(18일) 새벽 장성 고향집에 도착했고, 아들이 쓴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가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가족 내 문제로 발생한 사건으로 추정된다며,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어제(18일) 오후 6시쯤 충남 천안시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에서 버스가 승용차를 들이받으며 4중 추돌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승용차에 타고 있던 50대 여성이 숨졌고, 남성 2명이 다쳤습니다.

경찰은 승용차가 앞차와의 추돌을 피하려고 버스전용차로로 진입했다 사고가 났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사고 경위를 조사 중입니다.

어제(18일) 오후 6시 40분쯤 부산에서 50대 남성이 등산을 갔다가 길을 잃었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인근 사찰 주변을 수색하던 구조대원들은 바위에서 고립된 남성을 발견해 동반 하산했습니다.

MBN뉴스 강영호입니다.
[ nathaniel@mbn.co.kr ]

영상편집 : 이주호
그래픽 :
사진제공 : 천안동남소방서·부산 동래소방서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정영학 육성 첫 공개…"대장동 개발구역 지정" 언급
  • [단독] "황무성, 사직서 쓰고 재신임 받으라"…녹음파일 입수
  • "결혼·장례 자금 대출 한도 예외"…내일 가계부채 대책 발표
  • 법원 공무원도 '포주'였다…8,800여 차례 성매매 알선
  • 이재명, '소시오패스'에 분노하더니…일반인에게 "정신병자 같다"
  • [영상] "이런 경우는 처음"…아이 친 택시에 부모가 건넨 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