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호스트바 마담 2억대 절도 구속

기사입력 2009-12-02 15:27 l 최종수정 2009-12-02 15:27

서울 강남경찰서는 호스트바 마담으로 일하며 현금과 신용카드 등을 상습적으로 훔친 혐의로 35살 최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최 씨는 지난해부터 고급 음식점과 자신이 마담으로 일하는 호스트바 등에서 64차례에 걸쳐 2억 3천여만 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최 씨가 훔친 돈으로 중형 승용차를 빌려 타고 단골손님과 여자 친구에게 명품 옷과 구두를 사주는 데 썼다고 전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