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던밀스 아내 "래퍼 A씨, DM으로 여자 만나 몰카 공유했다…증거 있어"

기사입력 2022-05-11 14:08 l 최종수정 2022-08-09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정준영이랑 다른 게 뭐냐…피해자 너무 힘들어 극단적 시도까지"



래퍼 던밀스의 아내가 몰카를 찍어 공유한 특정 래퍼의 사생활에 대해 폭로했습니다. 현재 그는 해당 래퍼에게 사과를 받았다며 해당 사건을 일축했지만 논란은 더욱 거세지고 있습니다.

던밀스의 아내는 어제(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특정 래퍼 A 씨를 향해 "DM으로 여자 만나고 다닌다는 것까지만 이야기하네? 그 뒤에 몰카 찍어서 사람들한테 공유했던 것들은 얘기 안 하네?"라며 "양심적으로 반성했으면 그런 말도 방송에서 못 했을 텐데 그런 게 전혀 없었나 보네? 그만하면 좋겠다. 점점 경찰서에 신고하고 싶어지니까"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는 "친한 동생이 그렇게 찍힌 사진, 보낸 카톡 내용 다 가지고 있다. 신고하면 다른 사람들도 피해 볼까 봐 참았다는데, 모두가 보는 방송에서 그런 말을 한다는 건 전혀 그에 대한 죄책감이 없다는 거네"며 "정준영이랑 다른 게 뭐지? 그 (친한) 동생 너무 힘들어서 극단적 시도까지 했었는데"라고 비난했습니다.

해당 글을 본 한 누리꾼은 던밀스의 아내에게 자신의 지인이 A 씨의 불법 촬영물을 공유한 것 때문에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는 내용의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습니다.

해당 누리꾼은 "혹시 이 사람 OOO 아니냐. 제 친구는 그 사람이랑 디엠으로 만났는데 주변인들한테 관계 동영상 공유 당하고 충격으로 자살했다. 비슷한 사연이 있어서 심란해서 DM 보내 본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던밀스 아내가 "이게 정말 사실인가요? 그 사람이 유포한 건가요?"라고 묻자 해당 누리꾼은 "네 맞아요. 주변 사람들이랑 돌려봤다고 했어요"라고 답했습니다.

해당 폭로글에 대한 파장이 점차 거세지자 던밀스의 아내는 오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다시 글을 올렸습니다.


그는 자신이 글을 올린 후 피해자를 2차 가해하는 행동에 더 분노하며 "아무것도 없는 거 아니다. 사진, 카톡 다 가지고 있다. 신고는 지금 피해자가 원하지 않고 있다. (주변에서 자꾸 참으라고 연락 와서 겁난다고 한다)"라며 "인터넷에 올릴 때 원한 것은 가해자가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살길 바라서 그랬

다고 한다"고 폭로를 한 이유를 밝혔습니다.

이어 던밀스의 아내는 "평생 가슴속에 새기고 살면 좋겠어서 했다고 한다. 가해자에게 사과연락 받았고 어떻게 할지 고민 중이라고 한다"라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래퍼 A 씨에 대한 추측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며 이에 대한 해명 요청 역시 이어지고 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법원, 조국·정경심 의혹 허위보도 기자들에 "1천만 원 배상하라"
  • 고민정 "이준석, 참 지양해야 할 정치인의 모습…부족한 부분 많아"
  • "그때 그분?" 尹 부부 옆 여성 두고 논란…알고 보니
  • 한강 실종 2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 '머리카락 논란' 유튜버, 식당에 5000만 원 배상했다?…"허위 사실"
  • "람보르기니 100만 원에 팝니다"…'6억' 외제차 당근마켓 등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