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프레스룸 날씨] 폭염 속 내륙 강한 소나기…모레 전국 비

기사입력 2022-07-05 16:15 l 최종수정 2022-07-05 16: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제4호 태풍 에어리는 오늘 새벽, 일본해상에서 열대저기압으로 변질되면서 소멸됐습니다. 다만, 이 태풍이 몰고 온 뜨거운 수증기에 후텁지근한 남서풍까지 더해지면서 밖을 나서기 무서울 정도의 숨 막히는 더위가 전국을 뒤덮고 있습니다.

<2>오늘도 전국에 폭염주의보나 폭염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서울과 대구가 34도, 광주는 33도까지 올라 덥고요. 무엇보다 습도가 높습니다. 체감하는 더위는 이보다 더하겠습니다.

<3>한낮의 열기가 밤에도 식지 못하면서 곳곳으로는 수일째 열대야 현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오늘 밤에도 서울은 25도에 머물겠고, 내일은 32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모레 아침도 26도로 밤낮없는 무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4>오늘 밤까지 내륙으로는 소나기도 지납니다. 5에서 많게는 80mm 이상이겠고요, 국지적으로 강하게 쏟아겠습니다.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제주는 내일 새벽까지 비가 오락가락 지나겠습니다.

<주간>다가오는 목요일과 금요일, 다시 전국적인 장맛비예보 들어있습니다.

<클로징>이번 비는 주로 서쪽 지역에 집중되겠고, 33도를 넘나드는 무서운 폭염도 한풀 꺾이겠습니다. 그전까지 온열질환에 걸리지 않도록 건강관리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청계천광장에서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정예은 기상캐스터)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미국 핵항모 보란 듯 '사거리 600km' 발사…추가 도발 우려도
  • [속보] 이탈리아 민주당 선거 패배 인정…우파연합 승리 사실상 확정
  •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 경찰 조사
  • [뉴스돋보기] "해프닝 조작" vs "불의 방관은 불의" / 윤석열 CNN 인터뷰
  • [굿모닝월드] 캄보디아도 다시 축제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