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술집서 14만 원 어치 먹고 '먹튀' ... "직원들 바쁘니까 슬쩍"

기사입력 2022-10-01 13:35 l 최종수정 2022-10-01 16: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경기 고양시 한 술집에서 60대 남녀 8명이 14만 원 가량의 음식을 주문한 뒤 계산하지 않고 나가자 가게 사장이 수배에 나섰습니다.

1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고양 삼송 신원마을 호프집 먹튀 인간들 수배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시됐습니다.

글쓴이 A씨는 "9월 30일 오후 8시 15분. 60대 남성 5명, 여성 3명이 가게 밖 데크에 야외 테이블 3개를 펴달라고 하더니 14만 원 어치를 먹고 도망갔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A씨는 "CCTV 영상에 이들이 실컷 먹고 가게 계산대를 한 번 보더니 바쁜 거 확인하고 내빼는 모습이 담겨 있다

"고 덧붙였습니다.

A씨는 이후 그 모습을 포착한 CCTV 영상을 경찰에 증거로 제출했으며, 경찰은 술병에 남아있던 지문을 추가 증거로 채취했습니다.

이러한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지저분하게도 먹었다. 따따블(4배)로 받아낼 수 있기를 바란다", "선불 제도나 키오스크로 바꿔야 한다", "자식 보기 창피하지도 않나?"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서해 피격' 서훈 영장실질심사 시작…취재진에 묵묵부답
  • [단독] 성착취 육군 장교, 'n번방' 영상 갖고 있었다…"멤버 추정"
  • 조국, 총선 나오나?…우상호 "4년전엔 권했는데 지금은 불가능"
  • 인도에서 생방송 중이던 한국 女스트리머, '성추행 당하고 납치 당할 뻔'
  • 전장연, 오늘 '기습시위' 돌입…4호선은 아수라장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