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백범 김구 증손녀, 태국 최대 재벌가 아들과 결혼

기사입력 2022-11-28 16:17 l 최종수정 2022-11-28 16:21
결혼식 하객 1천명 이상 참석…태국 왕실서도 축하 전해
CP그룹 매출, 지난해만 87조원으로 추정

백범 김구 증손녀(오른쪽)와 태국 CP그룹 회장 아들 / 사진 = 연합뉴스
↑ 백범 김구 증손녀(오른쪽)와 태국 CP그룹 회장 아들 / 사진 = 연합뉴스

백범 김구 선생의 증손녀와 태국 최대 그룹의 재벌가 회장 아들이 결혼했습니다.

김구 선생의 손자 고(故) 김휘 씨의 차녀와 태국 재계 1위인 CP그룹(Charoen Pokphand Group) 수파낏 치라와논 회장의 장남이 지난 26일 결혼식을 올렸다고 CP그룹 관계자가 28일 밝혔습니다.

CP그룹은 식품기업 CP푸드, 이동통신사 트루, 태국 세븐일레븐 등을 거느리고 있으며, 지난해 그룹 매출만 무려 650억 달러(한화 87조 원) 이상으로 추정됩니다.

결혼식에는 한국과 태국 하객이 1,000명 이상 참석했으며, 태국 왕실에서도 축하를 전했습니다.

이번 결혼은 양가 어머니들의 오랜 친분을 통해 미국 유학 시절부터 친구로 지내오다 백년가약을 맺게 됐습니다. 또, 신랑의 어머니 역시 한국계이며, 미국 유학 당시 수파낏 회장과 만나 결혼한 마리사(한국명 강수형) CP그룹 특별고문입니다.

마리사 특별고문은 서울에서 고등학교까지 마치고 1982년 미국 뉴욕대로 유학을 떠나 금융과 국제경영을 전공했습니다. 유학 시절 남편인 수파낏 회장과 만나 결혼한 그는 1988년 태국에 들어왔습니다.

이에 CP그룹 가문은 마리사 특별고문에 이어 2대에 걸쳐 한국계 신부를 맞이하게

됐습니다. 또, 신부의 어머니는 고 한상태 전 세계보건기구(WHO) 서태평양지역 사무처장의 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한편 미국 하버드대를 졸업한 신랑은 스위스 금융회사에서 일하다가 현재 CP그룹이 운영하는 대형마트 마크로의 CEO를 맡고 있습니다. 신부는 미국 웨슬리대를 졸업하고 싱가포르 현지의 정보기술(IT)기업에서 근무해 왔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