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편의점 아르바이트 최저임금 안 돼"

기사입력 2010-06-25 11:50 l 최종수정 2010-06-26 11:52

세대별 노동조합인 청년 유니언은 편의점 아르바이트생의 절반 이상이 최저임금조차 받지 못한다며 편의점 운영업체의 각성을 촉구했습니다.
청년 유니언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전국 편의점 427곳의 아르바이트생 444명을 대상으로 노동실태를 조사한 결과 66%가 시간당 최저임금인 4천110원 미만을 받았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편의점을 운영하는 대기업은 매년 수백억 원이 넘는 이익을 가져가면서도 저임금으로 아르바이트생의 노동력을 착취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MBN리치 전문가방송 - 순도100% 황금종목 발굴]

< Copyright ⓒ mbn(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