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신세계, 우리은행 꺾고 3위 가능성 살려

기사입력 2011-02-25 21:32 l 최종수정 2011-02-25 21:34

신세계가 우리은행을 꺾고 3위 가능성을 살렸습니다.

신세계는 부천에서 열린 우리은행과의 경기에서 71대 58로 승리했습니다.
득점 1위 김정은이 22점에 도움 5개로 공격을 이끌었고, 가드 김지윤이 16점에 5도움으로 팀을 조율했습니다.
16승16패를 기록한 신세계는 3위 kdb생명과의 승차를 반경기로 좁히며 3위 싸움을 계속했습니다.

[ 이상주 / stype@mk.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