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로드리게스, 5⅓이닝 3실점 호투로 두산 타선 제압

기사입력 2013-05-15 20:55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임성윤 기자] 삼성선발 로드리게스가 5⅓이닝동안 안정적인 구위를 선보이며 두산의 타선을 제압하는 호투를 펼쳤다.
로드리게스는 15일 잠실구장에서 펼쳐진 두산베어스와의 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올 시즌 1승 2패에 평균자책점 2.92를 기록하고 있던 로드리게스는 지난 3일 롯데전에서의 승리 이후 연승을 기록함은 물론 팀 8연승의 가도를 이어가기 위한 비장함으로 마운드에 올랐다.
1회 김현수에게 좌전안타, 2회 허경민에게 우전 2루타를 허용하긴 했으나 후속타자를 삼진으로 돌려 세운 로드리게스는 3회를 삼자범퇴로 처리하며 안정적인 구위를 이어갔다.
4회 선두타자 정수빈에게 불의의 3루타를 맞은 것이 첫 실점으로 이어지긴 했지만 역시 후속 타자를 안정적으로 처리하며 위기를 넘긴 로드리게스는 5회 역시 2사 이후 손시헌에게 안타를 허용했을 뿐 위기상황은 초래 않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투구수가 80개를 넘어간 6회 들어 최주환과 정수빈에게 연이어 안타를 허용한 것이 아쉬움으로 남았다. 최주환의 타구는 2루수 조동찬의 글러브를 맞은 뒤 우전 안타가 됐고, 후속 정수빈에게는 4회에 이어 6회에도 3루타를 허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홍성흔의 희생타까지 더해 6회에만 3실점을 기록한 로드리

게스는 결국 오재원에게까지 볼넷을 허용한 뒤 신용운에게 뒤를 맡기고 마운드를 내려와야 했다.
이날 로드리게스의 투구수는 96개 였으며 피안타는 6개 탈삼진은 4개 였다. 6회 말이 진행되고 있는 현재 삼성은 두산에 6-3으로 앞서가고 있다.
[lsyoon@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