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브라질, 우루과이 꺾고 컨페더레이션스컵 결승행

기사입력 2013-06-27 08:40


[매경닷컴 MK스포츠 전성민 기자] 브라질이 우루과이를 꺾고 2013 국제축구연맹(FIFA) 컨페더레이션스컵 결승전에 진출했다.
브라질은 27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로오리존테의 미네이라웅 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4강전에서 후반 41분에 나온 파울리뉴의 결승골에 힘입어 남미 라이벌 우루과이에 2-1로 이겼다.
2005년, 2009년 대회 우승국인 브라질은 오는 1일 스페인-이탈리아의 준결승전 승자를 상대로 3회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초반 흐름은 우루과이가 주도했다. 브라질 진영을 강하게 압박하던 우루과이는 전반 14분 페널티킥을 얻었다. 디에고 포를란은 골문 오른쪽으로 슛을 했지만 골키퍼 줄리우 세자르의 선방에 막혔다.
위기를 넘긴 브라질은 전반 41분 선제골을 넣었다. 페널티 에어리어 왼쪽에 있던 네이마르는 골키퍼를 유인한 후 골문으로 쇄도하던 프레드에게 패스를 건넸다. 프레드는 골대 오른쪽 구석으로 공을 차 넣었다.
하프 타임 때 전열을 가다듬은 우루과이는 후반 3분 만에 동점골

을 넣었다. 에딘손 카바니는 페널티 에어리어 오른쪽에서 수비수 마르셀로에게 연결되던 공을 빼앗아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동점을 만들었다.
이후 두 팀은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브라질은 후반 41분 코너킥 상황에서 결승골을 터뜨렸다. 파울리뉴는 네이마르가 오른쪽에서 올린 코너킥을 헤딩슛으로 연결해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ball@maekyung.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