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구자철 발목 부상 탓에 한 달 결장

기사입력 2013-10-17 07: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말리와 평가전에서 발목을 다친 구자철이 한 달 정도 경기에 못 나올 것으로 보입니다.
구자철의 에이전트는 "오른쪽 발목 염좌 진단을 받았다"며 "3∼4주가량 쉬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오늘 독일로 출국하는 구자철은 당분간 소속팀 볼프스부르크에서 부상 치료와 재활에 전념할 계획입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