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박항서 감독, `네골 넣으니 어깨에 힘이 잔뜩` [mk포토]

기사입력 2013-12-04 21: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4일 오후 경북 상주 상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2013 현대오일뱅크 K리그' 승강 플레이오프 1차전 강원 FC와 상주 상무의 경기에서 후반 이상협이 골을 터트리며 상주가 네골을 성공 시키자 박항서 감독이 기뻐하고 있다.
K리그 클래식 12위에 머물며 사상 첫 승강 플레이오프까지 밀려난 강원은 상주 이상협의 두골을 포함해 4실점하며 1-4패배를 당했고 상주는 높은 득점력으로 승강 플레이오프에 유리한 고지를 점하게 됐다.
이번 승강 플레이오프는 홈&어웨이 방식으로 펼쳐지며 2차전은 오는 7일 강원 FC의 홈에서 펼쳐진다.

[매경닷컴 MK스포츠(상주) = 한희재 기자 / byking@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 지하철 노사 협상 결렬...아침 첫차부터 파업 돌입
  • "휘발유 없습니다"…기름 떨어진 주유소 '확대'
  • 가나전 논란의 순간들...심판은, 벤투는 왜?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