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위기의 맨유, 반 페르시 잃다...1개월 결장

기사입력 2013-12-14 10: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세영 기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공격수 로빈 반 페르시가 부상으로 장기 결장이 불가피하다.
맨유는 13일(이하 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반 페르시가 허벅지 부상으로 한 달간 결장한다고 전했다.
지난 11일 샤크타르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반 페르시는 필 존스의 결승골을 돕는 과정에서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격수 반 페르시가 부상으로 한 달간 결장이 예상된다. 사진제공=TOPIC/ Splash News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격수 반 페르시가 부상으로 한 달간 결장이 예상된다. 사진제공=TOPIC/ Splash News
맨유의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은 “매우 불행한 일이다. 웨인 루니와 반 페르시의 호흡이 좋았지만, 당분간 이들이 함께하는 경기를 볼 수 없게 됐다”고

말했다.
반 페르시는 당장 오는 15일 펼쳐지는 아스톤 빌라와의 원정경기부터 내년 1월 스완지 시티전까지 최대 8경기에 결장할 것으로 보인다.
박싱데이가 다가오면서 빡빡한 일정을 소화해야하는 맨유로선 악재가 아닐 수 없다. 더욱이 맨유는 최근 프리미어리그 4경기 연속 무승(2무2패)으로 부진하다.
[ksyreport@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안철수 단일화 시 이재명 필패"…與 자체 조사 공개
  • '양신' 양준혁, 이재명 지지 합류?…"감사한 마음이 전부" 부인
  • "분하지?" 끼어들기 양보하니 '손가락 욕'한 모닝, 이젠 댓글로 조롱
  • "옷 벗겨 문신 검사·단체 알몸 사진"…36세 노동자가 남긴 유서
  • 유시민 "윤석열, 바보인가? 의문 생겨"…전원책 "비평 넘어선 발언"
  • 김건희 본격 등판?...네이버 프로필 등록에 '본인 참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