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홍성흔 `진루하다 타구에 아찔한 강타` [MK포토]

기사입력 2014-04-01 18:59

1일 목동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 넥센 히어로즈 경기, 2회초 무사 1루에서 두산 이원석의 타구에 1루주자 홍성흔이 2루 진루하다 맞고 그라운드에 뒹굴고 있다.
이날 두산과 넥센은 유희관과 나이트를 선발로 내세웠다. 유희관은 지난해 10승 7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3.53을 기록하며 두산 선발진의 한 축을 맡았다.
나이트는 2012년 부터 2년 연속 두 자릿수 승수를 올리면서 넥센의 마운드를 이끌었다. 특히 지난 시즌 준플레이오프 5차전서 유희관과의 맞대결에서 4이닝 3실점으로 부진한 것을 설욕할 기회다.

[매경닷컴 MK스포츠(목동)=김영구 기자 / photo@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