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오지환 `공이 글러브에 딱` [MK포토]

기사입력 2014-07-16 2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6일 잠실 야구장에서 2014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각 팀 오른손 에이스들이 맞붙었다.
삼성은 최근 다섯 경기에서 3승 1패 평균자책점 2.70으로 좋은 흐름을 이어나가고 있는 윤성환(8승4패)을 LG는 최근 다섯 경기에서 2승 2패 평균자책점 4.50을 기록하고 있는 류제국(4승5패)을 선발로 출격시켜 전반기 마지막 승리 사냥에 나선다.
6회초 무사 1, 2루 삼성 정형식의 보내기 번트 때 LG 오지환이 공을 잡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천정환 기자 / jh1000@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