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응용 감독 “김태완 김경언 잘해줬다”

기사입력 2014-07-16 22: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인천) 전성민 기자] 김응용 한화 감독이 중심 타선과 불펜을 칭찬했다.
한화는 16일 문학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12-3으로 이겼다.
이로써 한화는 2013년 9월 7일부터 12일까지 KIA와 NC를 상대로 3연승을 거둔 후 307일 만에 3연승의 감격을 맛봤다.
9위 한화는 28승48패1무, 2연패에 빠진 8위 SK는 34승49패가 됐다. 두 팀의 승차는 2.5경기차.
한화 3번 김경언과 4번 김태완은 한화 3연승의 중심에 섰다. 최고의 공격력을 선보였다.
김경언은 5타수 2안타(2홈런) 5타점, 김태완은 6타수 5안타(2홈런) 5타점을 기록했다. 두 선수는 4홈런 10타점을 합작해냈다.
김경언과

김태완은 자신의 한 경기 최대 타점 타이를 기록했다. 김태완은 한 경기 최다 안타를 쳐냈다.
경기 후 김응용 감독은 “ 김경언과 김태완이 잘했다. 3경기 동안 선발진도 잘했지만 불펜이 특히 잘 막아줬다”고 말했다.
패장 이만수 감독은 “올스타 휴식 기간동안 전열을 가다듬어 후반기 준비를 잘 하겠다”고 말했다.
[ball@maekyung.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지하 화물차 옆 불길 시작…출입구 6개 중 2개만 열려 "법 강화 필요"
  • "이대로 투표 어렵다" 선관위에 지자체 공문 전달 안 한 행안부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