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칸투, `2루타치고 풍선을` [MK포토]

기사입력 2014-08-05 19:04

5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2회말 무사 두산 칸투가 2루타를 치고 기뻐하고 있다.
두산 베어스 선발 유희관(7승 7패)은 KIA 타이거즈 선발 양현종(12승 5패)을 상대로 시즌 8승에 도전한다.
KIA와 두산이 후반기 어려움에 빠져있는 상황, KIA 양현종과 두산 유희관의 어깨가 무겁다. 나란히 연패를 떠안고 있으며 6위 두산은 4위 롯데에 3.5경기, 7위 KIA는 5경기가 벌어져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옥영화 기자/ sana2movie@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