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이택근 `글러브 끝에 아슬아슬` [MK포토]

기사입력 2014-09-10 15: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0일 오후 서울 목동야구장, '2014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에서 4회초 1사 한화 김경언의 타구를 넥센 중견수 이택근이 점프해 잡아내고 있다. 이태근이 타구를 손바닥 끝쪽으로 아슬아슬하게 잡고 있다.
넥센 소사가 자신의 9연승을 위해 선발 마운드에 올랐다. 경기당 평균 6이닝 이상을 소화하며 8승 2패로 넥센의 상승세에 큰 힘을 보태고 있다.
한화는 타투스코가 선발로 나섰다. 2승 3패, 6.94로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편 넥센 박병호는 시즌 48 홈런을 기록하며 50 홈런을 눈앞에 두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목동) = 한희재 기자 / byking@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두 나라 간 다리 놓은 분 떠나"…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 조문
  • 중국 대학들 조기방학 들어가…'백지시위' 막기 위한 조처
  • 김건희 여사, 수술 앞둔 캄보디아 환아에 영상편지 남겨…"응원하겠다"
  • [카타르] 오늘 자정 포르투갈전…광화문광장 인근 안전관리 '집중'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