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피안타 소사 `오늘은 내가 최고지?` [MK포토]

기사입력 2014-09-10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0일 오후 서울 목동야구장, '2014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에서 8회초까지 2피안타로 호투한 넥센 소사가 이닝을 마치고 들어가며 안태영의 격려를 받고 있다.
넥센 소사가 자신의 9연승을 위해 선발 마운드에 올랐다. 경기당 평균 6이닝 이상을 소화하며 8승 2패로 넥센의 상승세에 큰 힘을 보태고 있다.
한화는 타투스코가 선발로 나섰다. 2승 3패, 6.94로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편 넥센 박병호는 시즌 48 홈런을 기록하며 50 홈런을 눈앞에 두고 있다.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 목동) = 한희재 기자 / byking@maekyung.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백혈병으로 타계…향년 96세
  • "남욱에게 이재명 선거자금 등 42억 줘"…대장동 업자 문서 확보
  • 물류 파업에 "수출 길 끊기겠어요"…수출 중소기업 중심 피해 확대
  • 화성 문화재 발굴 도중 흙더미 '와르르'…작업자 2명 사망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마스크 안 쓴 채 공원서 35분 조깅한 중국 남성…39명 감염시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