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한화 윤규진, 모건 '1군 엔트리 말소'

기사입력 2015-04-11 15:55

출처 = MK스포츠
↑ 출처 = MK스포츠



한화의 주축 선수들이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습니다.

한화의 김성근 감독은 윤규진과 나이저 모건을 2군으로 내려보냈습니다.


KBO는 11일 전국 5개 구장에서 열릴 경기를 앞두고 1군 등록 및 말소 현황을 공개했습니다.

가장 놀라운 팀은 한화였습니다. 한화는 모건과 윤규진이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습니다. 대신 김기현과 이동걸이 1군에 올라왔습니다.

윤규진은 올 시즌 한화의 마무리로 뛰며 5경기에서 1승 2세이브 평균자책점 1.00의 빼어난 성적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지난 10일 넥센전에 9회말 마무리로 올라와 블론 세이브를 범하는 등 실수를 했습니다.

한편 모건은 10경기에서 타율 2할7푼3리를 기록했으나 지난 2경기에서는 안타가 없었습니다.

한화의 팬들은 "윤규진 다시 등록될 때까지 기다릴꺼야" "윤규진 예쁜 아내 때문이다" "모건 힘내라" 등 선수들에게 응원을 보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