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2016 KBO 신인 드래프트, 긴장되는 순간 [MK포토]

기사입력 2015-08-24 14:07

[매경닷컴 MK스포츠(서울)=곽혜미 기자] KBO 리그의 미래를 찾는 ‘2016 KBO 신인 드래프트’가 2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양재동 The-K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이번 신인 드래프트는 지역연고에 관계없이 실시하며, 홀수 라운드는 전년도 성적의 역순(kt-한화-KIA-롯데-두산-SK-LG-NC-넥센-삼성)으로, 짝수 라운드는 전년도 성적 순(삼성-넥센-NC-LG-SK-두산-롯데-KIA-한화-kt)으로 각 구단이 1명씩 지명하여 최종 10라운드까지 진행된다.

2016년 KBO 신인 드래프트 대상자는 고등학교 졸업 예정자 590여명, 대학교 졸업 예정자 270여 명 및 해외 아마야구 출신 등 기타 선수 9명을 포함한 총 860여 명이며 10개 구단이 지명권을 빠짐없이 행사할 경우 1차 지명된 선수를 제외하고 총 100명의 선수가 이번 드래프트를 통해 지명 받게 된다.


[clsrn918@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