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김광현·나주환·이명기, 저소득어르신 치과시술 지원

기사입력 2015-12-11 10: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전성민 기자] SK 와이번스가 야구를 통해 받은 사랑을 나누고 있다.
SK의 김광현, 나주환, 이명기는 10일 인천 서구에 위치한 정플란트치과의원(병원장 강혁권)을 방문, 양사 공동 사회공헌 캠페인인 ‘정(情)드림 프로그램’을 통해 무료 치과시술을 받게 된 환자분들을 격려했다.
‘정(情)드림 프로그램’ 은, KBO리그 정규시즌 동안 김광현 선수 탈삼진 1개당 10만원, 나주환과 이명기의 안타 1개당 10만원씩 기금을 적립해 저소득층 어르신들의 치과 시술비를 전액 후원하는 사회공헌프로그램이다.
사진=SK 제공
↑ 사진=SK 제공
올 시즌에는 김광현이 160개의 탈삼진을 기록하였고, 나주환이 66개, 이명기가 164개의 안타를 기록하면서, 총 3,900만원의 기금이 조성됐으며, 이를 통해 형편이 어려운 어르신(6명)이 임플란트 혹은 틀니 시술을 무료로 지원받을 수 있게 되었다.
세 선수는 이날 오후 2시 정플란트 치과를 방문해 시술을 받게 될 어르신들과 만남을 갖고, 건강한 치아를 되찾아 불편 없이 생활하실 수 있도록 쾌유를 기원했다.
한 시즌 동안 캠페인을 함께한 이명기는 “평소 어려운 이웃들을 돕고 싶었는데 이렇게 좋은 사회공헌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돼 보람차다”며 “어르신들이 기뻐하시는 모습을

보니 나 또한 마음이 뿌듯하고, 내년 시즌에는 꼭 올해보다 좋은 성적을 내어 더 많은 분들께 도움을 드려야겠다는 각오가 생겼다”고 말했다.
한편, SK는 선수들 개개인의 사회공헌 매칭을 통해 프로야구 선수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ball@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밤 12시 보름달 가장 높이 뜬다...전국에서 구름 사이로 달맞이
  • "강간당했다" 거짓 신고 뒤 합의금 뜯은 여성들 실형
  • 명절에 떡 먹다가 기도 막혔을 때 응급처치 방법은?
  • 법원, 개천절 '드라이브 스루' 집회 조건부 허용…9개 조건 내걸어
  • 문 대통령·메르켈 오늘 오후 정상통화…독일과 협력 관계 논의 예정
  • 쇠창살 절단 후 담요 묶어 담장 넘어 도망…'영화 같은' 탈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