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파다르 `아~ 살리고 싶었는데` [MK포토]

기사입력 2017-01-07 14:43

[매경닷컴 MK스포츠(장충체) = 김재현 기자] 7일 장충체육관에서 벌어진 2016-2017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한국전력과 우리카드의 경기에서 우리카드 파다르가 벤치까지 달려들어 리시브를 했지만 실점하고 말았다.
14승 6패로 리그 3위를 기록하고 있는 한국전력은 이날 경기에서 우리카드를 상대로 승점을 추가하기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리그 5위 우리카드는 한국전력을 홈으로 불러들여 2연승에 도전하고 있다.

[basser@maeky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