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도로공사, 김천지역 봉사…연탄 2000장 배달

기사입력 2017-01-25 17:46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진수 기자] 여자프로배구 한국도로공사는 설 연휴를 앞두고 25일 봉사활동에 나섰다.
연고지인 김천지역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으로 김종민 감독을 비롯한 선수단 28명 전원이 연탄배달에 나섰다. 김천시청에서 추천한 세 가구와 김천시배구협회에서 추천한 한 가구를 합해 모두 네 가구에 연탄 2000장을 직접 배달했다.
김천시 배구협회에서도 함께 했으며 배구단 서포터즈와 경기장대행사까지 총 50여명이 힘을 합쳤다.
사진=도로공사 제공
↑ 사진=도로공사 제공
고예림은 “날씨가 정말 춥지만 연탄을 직접 나르면서 마음은 따뜻해졌다”고 미소를 지었다.
함께 연탄을

나른 문정원과 전새얀도 땀을 뻘뻘 흘리면서도 웃음을 잃지 않았다.
선수단은 연탄 배달을 마친 뒤 네 가구 주민들을 위로하는 시간도 가졌다.
한국도로공사 배구단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사회공헌과 더불어 지역사회 불우이웃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kjlf200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