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평창올림픽] 여자 컬링, 종주국 영국도 꺾었다…예선전적 3승1패

기사입력 2018-02-17 22: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여자 컬링 대표팀이 영국을 꺾었다.
컬링 대표팀 17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예선 4차전 영국과의 경기에서 7-4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대표팀은 예선 전적 3승1패를 기록하게 됐다.
대표팀의 집중력이 돋보였다. 2-2 동점 상황. 7엔드에서 영국이 2점을 따며 앞서갔다. 뒤저있음에도 대표팀은 뒷심을 발휘해 경기를 풀어나갔다.
스킵 김은정 포함 여자 컬링 대표팀이 종주국 영국을 꺾었다. 사진=옥영화 기자
↑ 스킵 김은정 포함 여자 컬링 대표팀이 종주국 영국을 꺾었다. 사진=옥영화 기자
8엔드에서 2점을 얻은 대표팀은 9엔드에서도 영국의 실수에 힘입어 2점을 얻어냈다. 선공이었던 10엔드에서도 1점을 더해 7-4로 경기를 끝냈다.
컬링

강국 캐나다와 스위스를 꺾음과 동시에 종주국 영국마저 제패한 대표팀은 4강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대표팀은 18일 오후 중국과 예선 5차전을 치른다. 이번 컬링 경기는 10개국이 9개 경기씩 리그전을 치른 뒤 상위 4팀이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미투 운동' 김지은, 안희정 등 상대로 3억원 손해배상 소송
  • 北 최선희 "북미회담설에 아연…미국과 마주앉을 필요없어"
  • 광주 일곡중앙교회 신도 수 1천 500여명... 집단감염 우려
  • 거주하는 할머니 없는 정의연 마포쉼터…"8년 만에 문 닫는다"
  • 고 최숙현 선수 폭행 가해자 '팀닥터', 의사 면허도 없는 것으로 드러나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