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양현종 3이닝 무실점-황윤호 홈런…KIA, 한화 격파

기사입력 2018-03-01 15: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KIA 타이거즈가 한화 이글스와의 연습경기에서 승리했다. 황윤호 노관현 등이 깜짝 활약을 펼쳤다.
KIA는 3월 1일 일본 오키나와 킨구장에서 열린 한화와의 연습경기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에이스 양현종이 선발 등판해 3이닝 3피안타 1볼넷 2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이어 임창용 김세현이 올라와 무실점 피칭을 이어갔다. 유승철 하준영 이종석도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오키나와서 훈련 중인 KIA. 3월 1일 한화와의 연습경기에서 승리했다. 사진=김영구 기자
↑ 오키나와서 훈련 중인 KIA. 3월 1일 한화와의 연습경기에서 승리했다. 사진=김영구 기자
타선 역시 힘을 발휘했다. 로저 버나디나 외에 주전급 선수는 출전하지 않았다. 최원준 유재신 유민상 김지성 황윤호 노관현 등 이번 스프링캠프에서 ‘샛별조’에 속해 있던 이들이 선발 출전했다.
활약은 컸다. 황윤호는 첫 타석에서 윤규진의 공을 받아쳐 좌익수 키를 넘기는 솔로포를 때려냈다. 노관현은 1타점 3루타를 쳤다.
한화는 윤규진이 선발 등판해 3이닝 동안 3피안타(1피홈런) 3실

점을 기록했다. 이태양은 2이닝 2피안타 2실점을 기록했다. 4회말에서 2실점을 했지만 5회말은 삼자범퇴로 깔끔하게 마무리했다.
이어 송창식 이충호 서균이 나와 무실점으로 KIA 타선을 처리했다. 타선은 경기 초반 득점 기회를 만들어갔지만 점수를 내지 못했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원희룡, '전두환 옹호 발언' 尹에 "학생들 물고문도 잘한 건가"
  • 고민정, '녹취록 공개' 김웅에 "입만 열면 거짓말" 맹비난
  • [속보] 신규확진 1,571명…"유행의 불씨 언제든 되살아날 수 있어"
  • 배우 김동현, 억대 사기로 또 집행유예…"돈 빌리고 안 갚아"
  • "CPA 준비하던 외아들, 화이자 2차 접종 이틀 뒤 사망"
  • '오배달'에 환불 요청하니…"닭 파니까 우습냐" 찜닭 점주 '폭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