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농구토토] 농구팬 50.04%, “KEB하나은행, 우리은행에 우세”

기사입력 2018-03-01 16:26 l 최종수정 2018-03-01 16: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뉴스팀] 국내 농구팬들은 3월 2일에 열리는 2017-18시즌 국내여자프로농구(WKBL) 우리은행-KEB하나은행전에서 원정팀인 KEB하나은행의 우세를 예상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오는 2일 오후 7시에 아산이순신빙상장체육관에서 열리는 우리은행(홈)-KEB하나은행(원정)전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W매치 50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참가자의 50.04%가 KEB하나은행의 승리를 예상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어 10점 이내 박빙을 예상한 참가자가 40.15%로 그 뒤를 이었고, 홈팀 우리은행의 승리를 예상한 참가자는 9.80%로 나타났다.
KEB하나은행이 우리은행과의 경기에서 우세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사진=김재현 기자
↑ KEB하나은행이 우리은행과의 경기에서 우세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사진=김재현 기자
전반전에서도 KEB하나은행의 리드 예상이 55.13%로 우위를 차지했고, 홈팀 우리은행 우세(26.89%)와 5점 이내 접전(17.99%)이 뒤를 이었다. 최종 점수대는 양팀 모두 70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19.45%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객관적인 전력에서는 정규리그 우승을 노리고 있는 우리은행이 앞서고 있는 것이 사실이지만, 시즌 막바지인 만큼 변수는 충분히 존재한다. 상대전적에서도 우리은행이 6전 전승이지만 그 중 3경기가 5점

차 이내 접전이었기 때문에 충분히 자료를 수집한 후 신중한 접근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농구토토 W매치 50회차는 경기 시작 10분전인 3월 2일 오후 6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mksports@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재판 거래' 확인돼도 이재명 '무죄' 뒤집기 어려워
  • 신차 한 달 만에 고장났는데…부품은 안 오고 환불하자니 손해
  • "하루 새 6원 껑충" 자고 나면 오르는 기름 값…유류세 안 내리나
  • 최초 흑인 국무장관 파월, 영원한 군인으로 잠들다
  • 간미연, 모더나 접종 후 "최저 혈압 61…살아는 있습니다만"
  • '낙태 종용 K배우' 지목 김선호, 침묵 깼다…"사실 파악 중"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