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kt, NC와의 평가전서 패…이진영 3타수 3안타로 분전

기사입력 2018-03-03 10: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kt 위즈가 NC 다이노스와의 연습경기에서 패했다.
kt는 3일 오전 6시(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샌버나디노 샌 마뉴엘 구장에서 진행된 NC와의 평가전에서 1-9로 패했다.
스프링캠프 6번째 평가전인 이번 경기에서 kt는 라이언 피어밴드가 선발 투수로 등판했고 이어 배우열 심재민 이종혁 엄상백 이상화가 차례로 마운드에 올랐다. 타선은 멜 로하스 주니어가 선두 타자로 나섰고 황재균 윤석민 유한준으로 중심 타선을 구성했다.
좌중간 2루타를 친 이진영. 사진=kt 위즈 제공
↑ 좌중간 2루타를 친 이진영. 사진=kt 위즈 제공
선발 피어밴드가 3이닝 1피인타 2탈삼진 무실점으로 상대 타선을 봉쇄하며 지난 시즌 평균자책점 1위다운 투구를 선보였다. 또 엄상백과 이상화가 각각 1이닝 1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 1이닝 1피안타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올 시즌 불펜 필승조로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다만, 배우열이 1이닝 5피안타 3실점, 심재민이 2이닝 3피안타 1탈삼진 2실점, 이종혁이 1이닝 4피안타 1사사구 1탈삼진 4실점으로 NC에 실점을 허용했다.
타선에서는 베테랑 이진영이 2루타

포함 3타수 3안타를 터뜨리며 분전했다.
피어밴드는 “오늘 등판했을 때 이전 등판했던 평가전보다 투구하는 느낌이 더 좋았고 스트라이크존을 자신 있게 활용한 것이 주효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kt는 4일 란초 쿠카몽가 구장에서 NC와 평가전을 진행할 예정이다. yijung@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이재명-윤석열 모두 36% '동률'…李 5%p 상승, 尹 6%p 하락
  • 소진공, '직장 내 성비위' 또 터졌다...가해자에 면직 조치
  • "화살촉과 다를 게 없어"…조동연 측 가로세로연구소 고발
  • '주가 조작' 권오수 기소 임박…김건희 조사 불투명
  • 김어준 "윤석열, 이준석 이해 못해…李는 정치 커리어 걸었다"
  • "캔맥주 안에서 도마뱀이 나왔습니다"…역대급 이물질 논란에 충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