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UFC] 사이보그, 이어간 최강 女파이터 자존심…2차 방어 성공

기사입력 2018-03-04 14: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크리스 사이보그(33·브라질)가 자존심을 지키며 2차 방어에 성공했다.
사이보그는 4일(한국시간) 미국 라스베가스 T-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린 UFC 222 여자페더급 타이틀전에서 러시아의 야나 쿠니츠카야에 1라운드 TKO승을 거뒀다. 이로써 사이보그는 21승1패를 기록했는데 데뷔전 패배 이후 20연승 행진이다. 쿠니츠카야는 데뷔전에서 쓴맛을 봤다.
사이보그가 초반부터 강한 압박을 가하는 등 예상 가능한 전개가 펼쳐졌다. 사이보그의 강력한 펀치 등에 쿠니츠카야는 별다른 방법을 찾지 못했다.
사이보그는 지난 1차 방어전 당시 홀리 홈을 꺾은 뒤 이번에 2차 방어에도 성공하며 최강의 여성파이터로서 자리매김하고 있다.
크리스 사이보그(사진)가 2차 방어에 성공했다. 사진=AFPBBNews=News1
↑ 크리스 사이보그(사진)가 2차 방어에 성공했다. 사진=AFPBBNews=News1
hhssjj27@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